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9.2.14 17:11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양평신문.com/news/13035
발행일: 2019/01/29  양평신문1
정동균 양평군수, 양평병원 응급실 방문 응급의료종사자 격려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서의 사명감을 갖고 역할을 잘 감당해 줄 것을 당부

  

 

양평군수(정동균)28일 관내 유일한 지역응급의료기관인 양평병원을 방문해 지난해 군의 지원(군비 433백만원, 자부담 5천만원)으로 새롭게 단장한 응급실을 둘러보고, 양평군민의 귀중한 생명보호를 위한 응급의료의 최 일선에서 노고가 큰 종사자들을 격려했다.

 

양평병원은 양평관내 유일한 응급의료기관으로 1982년도부터 지역사회 보건의료를 담당하고 2001년도부터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지정되어 연간 25천여 명의 응급환자를 진료하는 등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정동균 군수는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양평군 응급의료 현안사항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로 개선대책을 마련토록 하는 등 양평군 응급의료 개선을 위한 인적, 물적 지원과 중증질환자에 대한 상급병원 후송(전원)체계도 경기도 닥터헬기사업과 연계하여 추진하도록 군 실무자에게 지시했다.

 

또한, 정 군수는 양평병원의 응급실이 없을 경우 간단한 처치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경상환자도 인근의 구리시나, 서울지역의 응급실을 이용해야 하는 등 주민불편이 불 보듯 뻔한 사실이다양평병원이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서의 사명감을 갖고 역할을 잘 감당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인터넷 양평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   회사소개   l   청소년보호정책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