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최종편집일: 2018.12.11 13:22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양평신문.com/news/12963
발행일: 2018/10/19  양평신문1
가을철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 당부 !
털진드기 유충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고열, 오한, 근육통, 가피, 발진 등의 증상 유발



양평군보건소는 가을철 농번기를 맞아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와 쯔쯔가무시증을 옮기는 진드기로 인해 전국에서 사망자가 발생됨에 따라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강화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지난 17일(수)~ 18일(목)까지 2일간 대한노인회 양평군지부 부설 노인대학을 방문하여 가을철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와 쯔쯔가무시증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가을철 추수 및 단풍놀이, 등산 등 야외활동이 왕성한 시기에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피부노출을 최소화 하며, 풀밭위에 옷을 벗어두거나 눕지 않고, 사용한 돗자리는 세척하여 햇볕에 말리고, 외출 후 반드시 샤워 및 옷 세탁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 할 것을 당부하였다.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는 작은소참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고열, 소화기증상(구토, 설사 등),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을 나타내며, 혈소판과 백혈구 감소로 심한 경우 출혈이 멈추지 않으며, 신장기능과 다발성 장기기능의 부전으로 심하면 사망에 이르게 된다.

또한, 쯔쯔가무시증은 털진드기 유충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고열, 오한, 근육통, 가피, 발진 등의 증상을 나타내며, 적절히 치료받지 않을 경우 패혈성쇼크, 신부전, 의식 저하 등의 합병증으로 사망하는 경우도 있다.

권영갑 양평군보건소장은 “SFTS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업 및 임업 종사자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어 농촌지역 고연령층 에서 주의가 필요하며,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야외활동 여부 및 진드기 교상 유무를 진료의사에게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인터넷 양평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   회사소개   l   청소년보호정책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